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지성♥차유람 결혼, "어릴 적 당구때문에 모태솔로" 파격 고백

차유람 결혼 [사진 중앙 포토]




이지성♥차유람 결혼, "어릴 적 당구때문에 모태솔로" 파격 고백



이지성 작가과 결혼식을 발표한 차유람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5월 방송된 MBC '연애고시'에서 차유람은 MC들이 "모태솔로가 맞느냐"고 묻자 "그렇다. 어릴 적 당구를 위해 학교를 일찍 그만둬서 주변에 남자가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차유람은 "썸은 몇 번 탔지만 실제로 사귄 적이 없어 키스 경험도 없다"며 "중2때 학교를 그만두고 당구 훈련만 열심히 해 남자를 만날 시간이 없었다"고 설명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요즘 딸 추사랑과 같이 나오는 걸 봤는데 반전이 있는 분이 매력적이다"고 말하며 이상형을 추성훈으로 꼽은 바 있다.



1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이지성 작가와 차유람은 이달 20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매체에 따르면 차유람은 이지성의 저서 '리딩으로 리드하라'를 읽은 후 인문고전 독서모임에 참가하며 이지성 작가와 첫 만남을 가졌다.



이지성 작가는 "처음엔 그녀의 아름다움에 반했고, 이어 그녀의 지성과 인격에 깊이 빠졌다"며 "우리 두 사람은 앞으로도 책, 기부, 봉사가 중심이 되는 삶을 살겠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차유람의 친척이 담임목사로 있는 인천의 한 교회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