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닝맨' 유이, 이광수를 들었다 놨다 "오늘 정말 멋있어 보인다"

런닝맨 유이




 

'런닝맨'에 출연한 유이가 이광수에게 호감을 보였다.



31일 방송됐던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게스트로 유이와 김준현이 출연해 짜장면을 주제로 한 '블랙리스트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유재석은 유이에게 "누구와 파트너가 되고 싶냐"고 물었다.



이에 유이는 "오늘 광수오빠가 정말 멋있어 보인다"고 답했고, 이광수는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게임이 시작되자 유이는 개인 미션에서 강한 승부욕을 보이며 이광수를 제압했다.



이에 이광수는 "바지정리 좀 그만해라. 게임을 이렇게 까지 해야 하냐"며 유이와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런닝맨'에서 유이와 이광수는 ‘짜장 수제비’를 먹기 위해 한 중국집을 찾아갔다. 유이는 '짜장 수제비'를 먹는다는 생각에 들떠 있었으나 퀴즈를 맞추지 못하면 안 된다는 말을 듣고 좌절한다.

유이와 이광수는 철가방 안에 있는 물건이 뭔지 맞춰야 했고 ‘거북이’, ‘키조개 껍데기’ 등 다양한 답이 나왔으나 결국 맞추지 못해 짜장 수제비를 먹는데 실패했다. 이어 등장한 짜장 수제비는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었으며 앞에 있던 제작진들만 맛을 봐 더욱 유이와 이광수를 약올렸다.



이어 유이는 자리를 이동한 후 “데이트 좀 했느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유재석 오빠 말이 맞다. (이광수는) 약간 질리는 스타일”이라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이날 런닝맨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런닝맨 유이, 예쁘다” “런닝맨 유이랑 이광수 잘 어울린다” “런닝맨 유이 성격도 털털하네” “런닝맨 유이 먹방을 봐야되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런닝맨 유이' [사진 SBS '런닝맨'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