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키이스트 서울 시내 면세점 입찰 도전





‘키이스트 서울 시내 면세점 입찰 도전’





한류스타 배용준이 소속된 연예기획사 키이스트가 서울 시내 면세점 입찰에 도전한다.



키이스트는 “시티면세점을 운영하는 시티플러스와 함께 면세 사업 전담법인 서울면세점을 설립하고 서울시내 중소·중견 면세점 입찰에 나서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서울면세점은 시티플러스 외에도 글로벌 의류제조업체인 노브랜드, 중화권 전문 쇼핑몰 기업인 판다코리아닷컴, 중국 스마트 TV의 한류 전문채널을 운영하는 아폴로피앤씨, 화장품 수출기업 뷰티시그널 등 8개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입찰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들이 기획한 면세점 'DF서울'(가칭)은 동대문 관광특구의 맥스타일 건물을 입점 후보지로 제시했다.



서울면세점 측은 입점 후보지에 대해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와 청계천 등 관광명소와 가깝고 패션의 중심지라는 입지적 강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면세점 관계자는 "면세점 운영 능력과 유통 경험, 한류마케팅의 강점을 가진 회사들로 컨소시엄을 구축했다"며 "한류와 쇼핑을 접목시킨 면세점으로, 대기업 면세점과의 차별화를 시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중견기업에 1곳에 사업권이 주어지는 서울 시내 면세점 입찰에는 모두 9곳이 참여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키이스트’ ‘키이스트 시티면세점’ ‘키이스트 면세점 입찰’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