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한민국 대표 숙련기술인과 예비숙련기술인이 한자리에 모이다!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숙련기술전수 멘토링 만남의 장' 개최



















 

한국산업인력공단은 22일 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 대강당에서 산업현장에서 활용되고 있는 숙련기술을 전수하고 지속적인 전수교육을 위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2015 숙련기술전수 멘토링 만남의 장’을 개최했다.



여기에는 기능한국인과 대한민국명장, 국제기능올림픽경기대회 메달리스트 등 65명의 숙련기술인 멘토와 마이스터 및 특성화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81명의 예비숙련기술인 멘티 총 146명이 참가했다.



이번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한 멘토는 기계, 산업설비, 자동차, 섬유, 전기전자, 컴퓨터, IT 분야의 산업현장 경험을 갖춘 숙련기술 보유자로서 숙련기술 및 진로지도 멘토링을 운영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 기술인들 중 선발했다.



멘티는 마이스터고와 특성화고 등 기술영재 및 잠재력이 뛰어난 학생 중 학교장 추천을 받아 선발했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한 숙련기술전수 멘토링은 멘토 근무 기업체 또는 멘티 재학 학교 등에서 학교에서 배우지 못한 숙련기술을 전수하고 진로지도 상담 등을 추진하게 되며 올 11월까지 진행된다.





제3회 숙련기술전수 멘토링 만남의 장은 멘토링 발대식, 멘토 위촉장 전달 및 숙련기술전수 멘토링 사례 발표, 멘토·멘티 소통과 화합의 장으로 진행됐다.





온라인중앙일보

[사진 한국산업인력공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