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9월 출산 앞둔 한혜진 기부, 영유아용품 1000개 전달 '훈훈'

`예비엄마` 한혜진 기부 [사진 윌드비전 제공]




 

출산을 앞둔 배우 한혜진이 국내 아이들을 위한 기부 활동을 펼쳤다.



21일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은 "한혜진 홍보대사가 필립스 아벤트를 통해 국내 아이들을 위한 영유아 용품 1000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어 "9월 출산을 앞두고 있는 한혜진 홍보대사는 부모의 사랑을 받지 못하고 소외된 아이들을 위한 뜻 깊은 나눔을 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부되는 젖병, 이유식기 등 1000개의 영유아용품은 서울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 위치한 월드비전 지원 국내시설 20곳의 아동들에게 전달된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국내아동들에게 꾸준한 관심과 나눔을 전하는 한혜진 홍보대사와 영유아용품을 지원해준 필립스 아벤트에게 감사하다"며 "모든 아이가 더욱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2008년 월드비전 홍보대사로 위촉된 한혜진은 지구촌 아동들을 위한 나눔 활동에 앞장서 왔다. 특히 국내 결식아동들을 위한 사랑의 도시락 봉사를 시작으로 국내아동들에 대한 꾸준한 관심과 나눔을 실천해왔으며, 2013년에는 기성용 후원자와 함께 희귀성 급성 백혈병, 소뇌종양-조혈모이식 등 시급한 수술이 필요한 12가정의 의료비를 지원했다.



한편 한혜진은 올해 9월 출산 예정이다.







온라인 중아일보

'예비엄마' 한혜진 기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