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송인 홍진경이 '홍프라 윈프리' 토크쇼? 스케일 어느정도길래…

마리텔 홍진경


방송인 홍진경이 마리텔에서 '홍프라 윈프리 쇼'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화제다.

21일 오전 MBC에 따르면 오는 23일 방송될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5회분에서 홍진경이 '홍프라 윈프리 쇼'라는 방제로 시청자들과 처음으로 만날 예정이다.

홍진경은 하니(EXID), 정준영과 함께 새 멤버로 투입돼 특유의 개성만점 매력을 뿜어내며, 지난 방송에서 2번 연속 챔피언 벨트를 차지한 백종원과 '인터넷 방송 조상님' 김구라에게 도전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홍진경은 자신만의 첫 토크쇼인 '홍프리 윈프리 쇼'를 위해 유례없는 개국 축하 파티를 연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그녀는 촬영에서 어깨와 팔 부분을 시원하게 드러낸, 소매 없는 블랙 드레스와 레이스 장식이 달린 화이트 페도라를 쓰고 우아하게 등장해 시작부터 폭소를 자아냈다.

홍진경의 패피(패션 피플)다운 화끈한 옷차림에 제작진뿐만 아니라 인터넷으로 접속하는 시청자들도 뜨거운 환호성을 보였다. 더욱이 홍진경은 유달리 돈독한 우정을 과시하는 조세호와 남창희를 '홍프리 윈프리 쇼' 첫 게스트로 초대, 왁자지껄한 자축연을 가져 웃음 폭탄을 선사했다.

블랙 드레스를 입은 홍진경과 블랙 턱시도를 입은 조세호-남창희가 샴페인 잔으로 요란하게 건배를 하며 "'오프라 윈프리쇼'처럼 성공시키겠다"고 남다른 포부를 밝혔다. 하지만 시끌벅적한 파티 분위기와는 달리 조세호와 남창희는 홍진경에게 연신 구박을 받아 예상치 못한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홍진경은 조세호, 남창희와 함께 출연했던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의 환상적인 호흡을 '마리텔' 현장에서 고스란히 재연해 현장의 열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했다.

인터넷으로 접속한 시청자들의 의견을 듣고 홍진경은 조세호, 남창희 얼굴에 낙서를 하는 벌칙을 줬다. 또한 백종원을 견제하기 위해 급하게 요리 코너를 만드는 등 '포복절도' 토크쇼를 이어갔다. 조세호, 남창희의 지원 사격을 받은 홍진경이 2회 연속 우승자 백종원을 물리치기 위해 어떤 1인 방송을 선보일 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제작진은 "홍진경이 오랜 기간 라디오 DJ를 해왔던 만큼 1인 방송에 대한 남다른 설렘을 드러냈다"며 "'마리텔' 방송을 위해 다양한 아이템들을 스스로 고민하고 연구하는 모습으로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 절친 콤비 조세호, 남창희와 '별에서 온 그대'의 아성을 이어갈 홍진경의 방송을 기대해 달라"며 홍진경을 응원했다.

한편 '마리텔' 5회 분은 오는 23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마리텔 홍진경’[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