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은밀한 유혹' 임수정, 유연석과 키스신 어땠나 물어보니… '"의지하고 갔습니다"

은밀한 유혹 임수정 [사진 일간스포츠]




영화 ‘은밀한 유혹’ 임수정(35)이 유연석과의 키스신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14일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점에서 영화 '은밀한 유혹' 제작보고회가 열려 배우 유연석, 임수정, 감독 윤재구가 참석했다.



이날 윤재구 감독은 임수정과 유연석의 극중 키스신 촬영에 대해 "날이 어두워질 때까지 기다리고 있었는데 임수정보다 유연석이 긴장을 하더라"며 "유연석이 소품이었던 와인 한 병을 혼자 다 마시고 안절부절 못하더니 실전에서는 한 번에 촬영을 마쳤다. 느낌이 너무 좋았다"고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유연석은 "키스신도 분위기가 있으니까 맞춰서 한잔하자는 생각으로 마셨는데 정말 좋더라. 분위기에 취해서 마신 것"이라며 "많은 상상이 전달이 돼야 하는 키스신이라 고민이 많았다. 그러면서 홀짝 홀짝 마시다가 과감하게 한 방에 끝냈다"고 전했다.



특히 임수정은 유연석과의 키스신에 대해 "10점 만점에 10점이었다. 와인 덕이었을지도 모른다"며 "농담이고, 로맨틱하고 강렬한 키스신이라 저도 긴장됐다. 유연석이 분위기를 편하게 맞추려고 노력해준 덕분에 저는 또 의지하고 갔다"고 칭찬했다.



한편 임수정, 유연석 주연 '은밀한 유혹'은 범죄 멜로 영화로, 마카오 카지노그룹의 비서가 사채업자들에게 쫓기는 여자에게 인생을 바꿀 위험한 거래를 제안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6월 4일 개봉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은밀한 유혹 임수정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