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한항공, 네팔 이재민 위해 구호품 무상수송



대한항공이 지진 피해를 입은 네팔 이재민을 위해 도움의 날개를 펼친다.



지창훈 대한항공 총괄사장(오른쪽)은 14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김성주 대한적십자사 총재(왼쪽)를 만나 대한적십자사에서 네팔로 보내는 35t 규모의 긴급 구호품을 무상 수송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지진이 발생한 4월부터 네팔 이재민을 돕기 위해 생수 2만4000병과 담요 2000장을 비롯해 45t 규모의 구호품을 지원했다. 주한 네팔대사관으로 접수된 구호물품은 무상 수송해왔다. 대한항공 측은 “네팔 이재민들이 하루 빨리 아픔을 이겨내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김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