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英 축구매체 선정 아시아 최고 선수

손흥민. [사진 중앙DB]


손흥민(23·레버쿠젠)이 영국 축구전문지에서 선정한 아시아 최고 축구 스타로 뽑혔다.



영국 축구전문지 포포투는 14일 최신호를 통해 아시아 최고 축구 스타 50명을 선정했다. 이 순위에서 손흥민은 당당히 1위에 올랐다. 포포투는 손흥민에 대해 '월드컵에서의 좌절과 아시안컵 준우승이라는 아픔이 있었지만 손흥민에게 지난 1년은 완벽했다. 한국대표팀이나 소속팀 레버쿠젠에 모두 중요한 존재가 됐다'고 평가했다. 한국 선수 중에는 기성용(스완지시티)이 3위에 올랐고, 차두리(13위), 김영권(20위), 김진수(23위), 구자철(30위), 곽태휘(39위), 박주호(45위) 등 8명이 5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이미 지난해 12월에도 영국 일간지 가디언에서 전세계 축구 선수 평가를 통해 아시아 최고 선수(전체 110위)로 주목받은 바 있다. 또 중국 스포츠 전문매체 타이탄스포츠에서도 아시아 최고 선수로 뽑혔다. 손흥민은 올 시즌 분데스리가에서 11골을 넣었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컵대회까지 포함해 17골을 기록하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한편 손흥민은 포포투와 인터뷰를 통해 "현재 세계 최고의 리그는 독일 분데스리가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흥미를 끌었다. 손흥민은 최근 잉글랜드 리버풀, 토트넘 이적설이 돌면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설이 흘러나왔다. 그러나 손흥민은 "나에겐 분데스리가가 가장 매력적인 리그다. 아시아에서도 많은 사람이 분데스리가에 흥미를 갖기 시작했다"면서 분데스리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