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썰전 서장훈, 김구라 조언을 듣고 결정… "허지웅의 빈 자리 채워주길"

썰전 서장훈 [사진 일간스포츠]




방송인 서장훈(40)이 ‘썰전’에 합류한 이유를 언급했다.



서장훈이 새롭게 단장한 JTBC ‘썰전’ 예능심판자 코너에 새 패널로 투입돼 최근 첫 녹화를 떴다.



서장훈은 ‘썰전’에 합류한 계기에 대해 “‘썰전’을 1회부터 즐겨보던 시청자였고, 결정적으로 김구라의 조언을 듣고 심사숙고 끝에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서장훈은 “시간이 지날수록 예능심판자들이 자기가 아는 사람에 대해 비평하는 것을 어려워한 것 같다. 그래도 기본적인 ‘날’은 서 있어야하지 않느냐”며 ‘썰전’에 일침을 가했고, 이에 다른 김구라, 박지윤 이윤석 등 출연자들은 “앞으로 날 선 역할을 서장훈씨가 많이 해달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썰전 서장훈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