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황석정, 육중완 닮았다는 말에 "그렇게 이상하게 생긴 줄 몰라"…'맙소사'

라디오스타 황석정 [사진 MBC 방송 캡처]




 

배우 황석정이 '나 혼자 산다'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황금어장-라디오스타'-'자취하는 남자! 잘 취하는 여자!'특집에는 배우 황석정, 신화 김동완, 장미여관 육중완, MIB 강남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황석정은 '나 혼자 산다'에서 '여자도 더럽다'를 보여주고 싶었는지 묻는 질문에 "평소 하던 대로 찍어야 된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어 황석정은 "있는 대로 안하고 집을 정돈하면 제 자체가 이상해지니까 내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함께 출연한 '나 혼자 산다' 멤버들은 아침에 일어난 모습이 육중완과 비슷하다고 말했고 황석정은 "그렇게 이상하게 생긴 줄 몰랐다. 모르고 찍었다"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