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만능열쇠로 오토바이 훔친 10대들 입건

충남 아산경찰서는 만능열쇠로 오토바이를 훔쳐 달아날 혐의(특수절도)로 김모(15)군 등 10대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김군 등은 지난 5일 오후 11시쯤 충남 아산시 용화동의 한 빌라 앞에 주차된 이모(38)씨의 100cc짜리 오토바이를 만능열쇠(일명 ‘딸키’)로 시동을 켠 뒤 타고 달아난 혐의다.



고등학교를 중퇴한 김군 등은 오토바이 열쇠 구멍이 약한 점을 이용, 자신들이 갈아 만든 열쇠를 넣고 여러 차례 돌리는 수법으로 시동을 켠 것으로 드러났다. 김군 등은 경찰에서 “친구들에게서 오토바이 만능열쇠를 만드는 법을 배웠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김군 등이 훔친 오토바이를 회수하는 한편 여죄가 있는지 수사 중이다.



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