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시세끼 나영석 PD, "최지우는 패밀리다"

삼시세끼 나영석




 

나영석 PD가 최지우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나영석 PD는 13일 서울 상암동 DSM빌딩 다목적홀에서 진행된 tvN '삼시세끼' 정선편 기자간담회에서 앞서 '꽃보다 할배'로 호흡을 맞췄던 최지우에 대해 언급했다.



나영석PD는 최지우의 '삼시세끼' 출연에 대해 "최지우씨가 시간만 되면 언제든 모실 수 있다“며 ”돌발적인 변수가 나오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삼시세끼-정선편' 출연 가능성은 충분하다“며 ”최지우씨가 친분이 있는 친구들과 정선에 놀러오는 것도 가능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송혜교, 김태희 등 최지우와 친분이 있는 스타들의 게스트 출연에 대해서는 “제가 모시고 오는 것보다 최지우씨가 모시고 와야 할 부분"이라고 말했다.



나영석 PD는 "이서진과 제작진 모두 최지우를 이젠 거의 패밀리로 생각하고 있다"며 "'삼시세끼' 정선편을 찍다가도 그런 부분에서 얼마든지 돌발적인 에피소드가 나오지 않을까. 최지우도 그런 부분에는 굉장히 열려있다. 이번 정선편에서도 최지우가 게스트로 방문할 가능성은 열어두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삼시세끼-정선편'은 이서진, 옥택연, 김광규가 출연하며 15일 밤 9시45분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