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월 청년실업률 10.2% 취준생은?…1999년 이후 가장 최고치

4월 청년실업률 10.2%




4월 청년실업률이 10.2%를 기록하면서 취업자 수 증가 규모가 26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13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전년 동월 대비 21만6000명 증가한 2590만명이다.



4월 취업자 수 증가 폭은 지난 2013년 2월(20만1000명)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58만1000명)과 비교하면 37% 수준으로 떨어진 것이다.



실업률은 3.9%로 작년 4월과 같았다.



하지만 15∼29세 구간의 청년실업률은 10.2%로 4월 수치로만 볼 때, 통계 집계를 시작한 1999년 6월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아르바이트 중이나 직장을 구하는 취업준비자와 입사시험 준비생 등 사실상 실업자를 감안한 체감실업률은 11.3%에 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