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본 지진, 도호쿠 지역에서 발생…후쿠시마 원전은 이상 無





일본 도호쿠 지역에서 진도 6.6 규모의 강진이 발생했다



13일 오전 6시13분께 일본 도호쿠 지역에서 규모 6.6의 강진이 일어났다.



진원은 북위 38.9도, 동경 142.1도의 미야기현 앞 바다며, 진원 깊이는 약 50km로 파악됐다고 일본 기상청은 밝혔다.



이 지진으로 이와테현 내륙 남부에서 진도 5가 넘는 강한 흔들림이 감지됐고, 도쿄에서도 진동이 느껴졌다.



또한, 지진 영향으로 고속철도인 신칸센 일부 노선이 운행을 중단했다.



도쿄전력은 지난 2011년 동일본대지진때 사고가 난 후쿠시마 제1원전에는 이상이 없다고 전했다.



일본 기상청 하세가와 요헤이 과장은 기자회견에서 “이번 지진은 4년전 거대 지진(동일본 대지진)의 여진인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1주일 정도 안에 최대 진도 5에 가까운 흔들림을 동반한 여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 지진으로 인한 지진 해일(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NHK는 전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mbn방송화면 캡쳐]

일본 지진 일본 지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