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7급 공무원 ‘지역인재 채용’ 합격자 절반은 인제대생

인제대학교(총장 차인준)가 7급 공무원을 뽑는 ‘지역인재 추천채용시험’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인제대는 최근 정부 인사혁신처가 시행한 ‘2015 지역인재 추천채용시험’ 기술 분야에 올해 졸업생 김슬기(23·생명과학부)씨와 왕수정(23·임상병리학과)씨가 합격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경남 지역 합격자 7명 중 2명이 인제대생이었다.



 이번 시험에는 전국 129개 대학에서 추천받은 629명이 서류전형과 필기·면접시험을 거쳐 105명(행정분야 60명, 기술분야 45명)이 최종 합격했다. 이 제도는 특정 시·도의 합격 인원이 10%를 초과할 수 없어 지역 출신 대학의 7급 공무원 진출 통로로 자리잡고 있다.



 인제대는 2005년 1회 시험부터 매년 꾸준히 합격생을 배출해 올해까지 경남 지역 총 55명의 합격자 중 30명을 배출했다. 경남지역 대학 합격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 것이다.



황선윤 기자 suyohw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