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이유 "결국 얼굴 맞음" 탱탱 부은 볼…뭐 한 거야?















가수 아이유(22·이지은)가 야구 배팅 연습 장면을 공개했다.



아이유는 29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래도 한터오빠보단 잘한다” “바지 아님” 등의 글과 함께 사진 2장과 영상 1개를 올렸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아이유는 긴 머리를 늘어뜨린 채 실내 야구연습장에서 배팅 연습을 하고 있다.



야구 배트를 제대로 휘두르지도 못하면서 공을 맞추려고 애쓰는 모습에서 연약한 소녀의 귀여움이 느껴진다. 서투른 포즈에도 굴하지 않고 끈기 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특히 그는 타격을 할 때마다 “맞아라! 맞아라!”를 계속 외쳐 웃음을 자아낸다.



공을 제대로 맞추는가 싶었던 아이유는 이어 “결국 얼굴 맞음”이라는 글과 함께 약간 빨개진 볼 사진을 공개했다. 아이유의 하얀 피부가 야구공에 맞아 빨개진 부분을 더욱 도드라져 보였다. 퉁퉁 부은 핑크빛 뺨이 클로우즈업된 사진에서 아이유의 깜찍한 매력을 찾아볼 수 있다.



한편 아이유는 오는 5월 1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예능드라마 ‘프로듀사’에서 인기가수 신디 역을 맡았다.



사진과 영상을 본 네티즌은 “아이유 정말 귀엽다” “볼에 지방이라도 넣은 줄 알았네” “갑자기 웬 야구 배팅 연습?” “프로듀사 홍보인가?” 등의 댓글을 올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아이유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