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식샤를 합시다2' 권율에 차인 서현진 '김피탕'으로 '역대급' 먹방 펼쳐

‘식샤를 합시다2 권율’ ‘김피탕’. [사진 tvN ‘식샤를 합시다2’ 캡처]






'식샤를 합시다2' 권율에 차인 서현진 '김피탕'으로 '역대급' 먹방 펼쳐





‘식샤를 합시다2’ 권율에게 차인 서현진이 김피탕 먹방으로 보는 이들의 군침을 자극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에서는 백수지(서현진 분)의 김피탕 먹방이 그려졌다.



이날 백수지는 짝사랑하던 이상우(권율 분)로부터 당한 실연의 상처를 잊기 위해 김피탕 먹방에 나섰다.



그는 김피탕 외에도 매운쪽갈비 등을 시켜 함께 먹으며 보는 이들의 식욕을 자극했다. 특히 김피탕의 치즈를 길게 늘어뜨리며 먹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백수지는 ‘괜찮냐’는 물음에 “안 괜찮을 건 뭐야. 나 혼자 좋아하다 끝난 건데”라며 김피탕을 먹어치웠다.



백수지는 자포자기한 듯 다이어트도 포기한 채 이른 아침부터 음식을 배달시켰다.



이 모습을 본 구대영(윤두준 분)은 “혼자 먹기 많을 테니 함께 먹자”며 백수지의 집으로 들어왔다. 이후 구대영은 음식을 본 후 “공주의 명물 ‘김피탕’이 아닌가. 김치, 탕수육, 피자”라 말했다.



그러나 백수지는 마치 아무 말도 안 들리는 듯 대답조차 하지 않은 채 '김피탕'을 맛있게 먹기 시작해 시청자의 침샘을 자극했다.



한편 김피탕은 김치와 피자 탕수육이 콜라보 된 음식이다. 탕수육 하나의 메뉴에서 김치 맛과 피자 맛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강점을 가져 젊은이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식샤를 합시다2’ 권율과 서현진의 먹방을 접한 네티즌들은 “식샤를 합시다2 권율, 왜 그랬을까?” “식샤를 합시다2 권율, 김피탕 맛있겠다” “식샤를 합시다2 권율, 김피탕 먹어보고 싶다” “식샤를 합시다2 권율, 김피탕 개밥 아닌가?” “식샤를 합시다2 권율, 밥맛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식샤를 합시다2 권율’ ‘김피탕’. [사진 tvN ‘식샤를 합시다2’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