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딸기 손질법…"꼭지 따기 전에 이것, 주의"

딸기 손질법 [사진 중앙포토]


'딸기 손질법'



제철을 맞아 '딸기 손질법'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와 함께 딸기의 효능도 관심을 끌고 있다.



딸기는 100g 당 80mg의 비타민이 들어 있어 귤보다 1.5배, 레몬의 2배, 사과보다는 10배가 많으며 과일 중 비타민 C 함량이 가장 높다. 이에 딸기 손질법으로 딸기를 씻을 때는 소쿠리에 담아서 흐르는 물에 3~4번 헹구는 게 가장 좋다. 30초 이상 물에 담그면 비타민C가 흘러 나오므로 재빨리 헹궈내야 단맛이 안 빠고, 꼭지를 먼저 따고 씻어도 비타민C가 손실될 수 있으니 씻고 난 후에 꼭지를 제거하는 것이 좋다.



씻은 딸기는 꼭지를 하나씩 따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이때, 빨대를 이용하면 손쉽게 손질할 수 있다. 딸기 꼭지 반대쪽에 빨대를 꽂아 밀면 꼭지는 물론, 중간에 박힌 심지도 손쉽게 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딸기 손질법 이외에 망고를 먹을 때는 컵을 사용해 과육만 도려내거나, 가운데 씨를 피해 칼집을 가로세로로 격자(#) 모양을 내서 조각내서 손질하는 방법이 있다. 그리고 피망 꼭지를 손질할 때도 쉬운 방법이 있다. 피망 꼭지를 딸 땐 병뚜껑을 사용하면 좋다. 꼭지에 병뚜껑을 꽂아 돌려서 제거하면 된다. 다만, 알루미늄 소재의 뚜껑을 사용해야 하는 주의점이 있다.



방울토마토를 일정한 크기로 자르고 싶을 때는 접시를 이용하면 된다. 방울토마토는 접시 사이에 올려놓고 그 위로 같은 크기의 접시를 덮는다. 접시를 누르면서 그 사이로 칼을 통과하면 일정한 크기로 방울토마토가 먹기 좋게 잘린다.



딸기 손질법 [사진 중앙포토]




한편, 딸기는 낮은 칼로리에 더해 포만감이 있어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며 비타민C가 많아 항산화작용에 도움을 준다. 봄 제철 과일인 딸기의 칼로리는 100g 기준 27kcal로 바나나(93kcal)나 사과(57kcal)에 비해 크게 낮아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도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그러나 딸기 속의 과당이 혈당을 올려 당뇨병과 지방간 같은 질환을 가져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한번에 10개 정도 먹는 것이 적당하다. 딸기 칼로리와 동일한 칼로리 운동으로는 걷기 운동 25분, 자전거 타기 6분, 수영 자유형 기준으로 6분, 줄넘기 5분, 헬스 8분을 한 것과 같다.



딸기의 제철은 1월~5월인데 딸기를 살 때는 꼭지가 마르지 않고 진한 푸른색을 띠는지 확인해야 한다. 과육의 붉은 빛깔이 꼭지 부분까지 도는 것이 잘 익은 딸기다.



딸기는 습도에 약하므로 밀봉하고 보관하면 물러지거나 곰팡이가 생기기 쉽다. 그러므로 종이상자에 보관한다. 금방 먹을 딸기는 꼭지를 떼지 말고 비닐 랩을 씌워 냉장고에 보관하며, 오래 보관하기는 힘드므로 1주일이 되기 전 먹는 것이 좋다.





온라인 중앙일보

'딸기 손질법'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