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트레칭의 효과…"유승옥처럼?"

























'스트레칭의 효과'



스트레칭의 효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스트레칭은 몸을 곧게 쭉 펴서 근육이 늘어나는 느낌을 느끼며 수행하는 운동이다. 부상 방지와 체력단련 및 피로회복 등을 목적으로 하며, 이와 함께 신체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서도 필요한 운동이다. 또한 스트레칭의 주요 목적 가운데 하나는 관절이 움직일 수 있는 가동범위를 넓혀 유연성을 향상시키는 것을 꼽을 수 있다.



스트레칭은 근육과 건(뼈와 근육을 연결하는 조직)에 탄력을 주고, 관절의 가동범위를 넓혀 유연성을 높여준다. 근육을 유연하게 유지시키고, 활성화 되지 않은 인체를 활성화 시켜 본 운동이 가능한 상태로 무리 없이 전환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 많은 사람들이 스트레칭을 준비운동이나 정리운동 정도로 간주하는 경향이 있지만, 유연성 향상이나 근육의 경직 해소를 위해서는 1주일에 3~4일 정도는 꾸준히 수행해야 한다. 된 근육을 풀어주기 위해 필요한 활동이다. 또 스트레칭은 운동과 일상생활에서 근골격계 손상을 예방하고, 운동 수행능력을 증가시키는 효과를 발휘한다.



한편, 아침에 일어나 간단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독소를 배출하는 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베개를 베고 바로 누워서 두 팔과 다리를 수직으로 들고 가볍게 흔들어 주는 모관운동은 혈액순환을 왕성하게 한다. 혈액과 림프 순환으로 밤새 굳어 있던 근육이 이완시켜 활력을 얻을 수 있다. 또 붕어가 꼬리를 흔들며 전진하듯 누워서 몸통을 S자로 움직이는 붕어운동은 장 연동운동을 자극해 독소와 노폐물이 잘 배출되게 돕는다.



'스트레칭의 효과'

온라인 중앙일보

'스트레칭의 효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