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수아, 서인영에게 "왜 나처럼 웃고 그래?…그래도 내 콧구멍은 못 따라와"











 

가수 서인영이 배우 홍수아와의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서인영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홍수아 때문에 이 밤에 빵 터짐’라는 글과 함께 홍수아와의 대화 내용을 캡처한 사진을 공개했다.



홍수아는 카카오톡 메신저로 서인영이 웃는 모습의 사진과 함께 “왜 나처럼 웃고 그래…이건 아무래도 나야”라며 “위아래로 치아는 다 보이게, 미간은 힘껏 지푸려 포인트를 잘 잡았지만 내 콧구멍은 못 따라와”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홍수아는 “잘자 사랑하는 나의 언니야”라며 하트와 웃음 이모티콘을 남발하며 서인영에게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서인영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한다 수아야! ♡♡”라는 멘트를 올려 화답했다.



서인영과 홍수아의 대화 내용을 접한 네티즌들은 “서인영 홍수아 많이 친하네” “서인영 홍수아 이런 사이였어?” “서인영, 웃는 거 웃기네” “홍수아, 서인영 웃는 게 넘 마음에 든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사진 서인영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