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승옥 눈물, "악플 너무 야해서…" 내용이 뭐기에

유승옥 눈물




유승옥 눈물, "악플 너무 야해서…" 내용이 뭐기에



유승옥이 눈물을 흘렸다. 자신에게 달린 악플 때문이다.



28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는 ‘요즘 가장 핫한 여자’ 특집으로 유승옥, 유회웅, 권태호, 권아운과 함께 출연했다.



유승옥은 “사실 제가 기사 댓글을 다 본다. 댓글에 달린 댓글까지 다 본다”고 말했다. 이어 유승옥은 “사실 거기에 악플이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따끔한 충고를 해주는 분들도 많다”고 밝혔다.



MC 김지연은 “기억에 남는 악플이 있어요?”라는 질문에 유승옥은 “말하기 곤란하다”라며 “너무 야해서 말을 못 하겠다”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유승옥은 한참 만에 눈물을 멈춘 후 “저 안 울었어요”라며 다시 웃어 보였다. 이어 그는 “악플 중에도 내가 받아들여야 할 부분이 있고, 개선해야 할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그래서 다 본다. 앞으로도 악플까지 계속 다 보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승옥 눈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