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암살' 전지현, 저격수로 변신…이정재vs하정우 역대급 빅매치 성사?

암살 전지현 이정재 하정우


영화 '암살'의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28일 암살의 배급사인 쇼박스는 온라인을 통해 47초짜리 영화 '암살'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1933년 상하이와 경성을 배경으로 암살작전을 위해 모인 독립군, 임시정부대원, 청부살인업자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여주인공 전지현은 ‘독립군 저격수’역을 맡아 깨진 안경 사이로 목표물을 조준하는 노련한 연기를 선보였다.



암살 전지현 이정재 하정우


1933년 화려한 상해의 밤거리와 조국이 사라진 경성을 배경으로, 강렬한 총성과 함께 그곳에서의 암살작전을 예고한다.



결연한 눈빛으로 첫 총성을 울리며 자신의 임무를 묻는 전지현은 '암살'에서 굳은 신념을 지닌 독립군 저격수로 분해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임시정부대원 이정재는 냉철함이 느껴지는 눈빛으로 긴장감을 자아내고, 하정우는 거침없이 총을 겨누는 청부살인업자로 특유의 카리스마를 과시한다.



여기에 하정우의 파트너 청부살인업자 오달수와 독립군 진영의 속사포 조진웅까지 더해져 풍성한 볼거리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암살작전을 둘러싸고 각각의 인물들이 얽히고 설키면서 벌이게 되는 이야기의 시작과 박진감 넘치는 액션은 예측불허의 긴장감을 불러 일으킨다



'타짜''도둑들'의 최동훈 감독이 전지현, 이정재, 하정우, 오달수, 조진웅 등과 함께한 ‘암살’은 올 7월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