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거래소, 액면분할 정지기간 단축

올 들어 아모레퍼시픽을 비롯한 초고가주의 주식 액면분할이 줄을 잇는 가운데 한국거래소가 주식 액면분할에 따른 매매정지기간을 기존의 절반 수준으로 줄이기로 했다.



한국거래소는 액면분할 시 주권 교체발행 등을 위해 소요되는 매매정지기간을 현행 10일에서 5~6일로 단축한다고 29일 밝혔다. 적용 대상은 주식 수가 정수의 배로 증가하는 액면분할 기업의 주식이다. 매매거래 정지기간이 길면 투자자의 환금성에 제약이 생기고 거래에도 불편이 생기기 때문에 최대한 기간을 줄이겠다는 얘기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신주권 인쇄나 교부 일정에 따라 매매정지기간 단축이 결정되기 때문에 주주들의 거래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신속한 업무처리 협조가 중요하다”며 “고가주 액면분할 추진 기업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매매정지기간 단축으로 투자자가 보다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염지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