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벤츠 11개 차종 2700여대 리콜

메르세데스-벤츠 11개 차종 2700여 대가 리콜된다. 국토교통부는 벤츠 C200 연료공급라인, E220 등 10개 차종의 타이밍벨트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돼 시정조치한다고 26일 밝혔다. 각각 연료ㆍ엔진오일이 새 시동이 꺼지거나 엔진룸에 불이 날 위험이 있다는 이유다.



대상은 2013년 12월16일~2014년 10월23일 제작된 C200 1187대와 2014년 10월1일~올해 2월12일 제작된 E220 등 10개 차종 1572대다. 해당 차량 소유자는 27일부터 제조사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상세한 정보는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080-001-1886)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한별 기자 kim.hanby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