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위험한 상견례2' 진세연, 홍종현과 격한 키스신 화제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키스신 길게 찍어, 날씨도 추워서…”



배우 진세연과 홍종현이 키스신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먼저 진세연은 2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위험한 상견례2’ 기자간담회에서 “앵글을 잘 잡아준 것 같다. 편집한 것을 보고 ‘아이쿠야’하고 나도 놀랐다”고 말했다.



옆에 있던 홍종현은 “키스신을 길게 찍었다. 날씨도 굉장히 추웠다”면서 “길게 찍긴 했는데 테이크를 많이 가지는 않았다. 그래서 민망함은 덜한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어 “진세연이 나의 피 분장 때문에 고생했을 것이다. 그래서 미안했다”고 사과했다. 이에 진세연은 “다행히 피가 굳어있었다. 차갑긴 했지만 괜찮았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위험한 상견례: 경찰가족 사위되기’는 전라도와 경상도의 지역감정을 로맨틱 코미다. 경찰 가문의 막내딸 ‘영희’(진세연)와 도둑집안의 외동아들 ‘철수’(홍종현)의 결혼을 막기 위한 두 집안의 결혼 결사반대 프로젝트를 그렸다. 시트콤 ‘순풍 산부인과’를 비롯해 ‘꽃할배 수사대’와 ‘청담보살’ 등 브라운관은 물론 스크린까지 점령한 김진영 감독이 전작에 이어 메가폰을 잡았다. 스크린에 데뷔한 홍종현 진세연 커플을 비롯해 김응수 신정근 전수경 박은혜 김도연 등이 출연한 ‘위험한 상견례2’는 29일 개봉 예정이다.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홍종현 진세연.



온라인 중앙일보

'홍종현 진세연'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