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네 살 딸에 서운함 표시… "이리 와" 하면 "저리 가"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사진 SBS 방송 캡처]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네 살 딸에 서운함 표시… "이리 와" 하면 "저리 가"



‘식사하셨어요’ 서경석이 딸에 대한 애정과 동시에 서운함을 표시했다.



26일 오전 방송된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이하 식사하셨어요)’엔 서경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식사하셨어요’에서 서경석은 네 살 된 딸을 언급하며 "딸이 조금씩 거리감을 두는 것 같다. 내가 ‘이리와'하면 '저리 가'라고 그런다"며 서운함을 표했다.



이를 들은 이영자가 "어렸을 때 많이 놀아 줬느냐"는 물음에 서경석은 "많이는 못 놀아줬다. 많이 놀아주려고 생각 중이다"라며 딸에 대한 아버지의 아낌없는 애정을 표했다.



또한 서경석은 딸이 가장 예뻐 보일 때에 대해 "엄마가 교육을 시켜서 그런지 동영상으로 뭐가 온다. '아빠 사랑해요'라고 한다"고 덧붙여 미소를 짓게 했다.



한편 이날 '식사하셨어요'에서 서경석이 아내가 연애 때부터 밥상을 차려줬다고 밝혔다.



식사하셨어요 서경석을 본 네티즌들은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영락없는 딸 바보",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귀여운 따님 부럽습니다",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딸에게 잘 해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tar@joongang.co.kr

식사하셨어요 서경석 [사진 SBS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