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세연 개그콘서트 출연 "섹시한 포스 물씬~ 청중들 입이 떡!"

진세연 [사진 KBS]




'진세연'.

 

'개그콘서트'가 배우 진세연의 출연에 힘입어 시청률을 끌어올리는 데 성공했다.



동시간대 방송하는 코미디 프로그램 '웃찾사'보다 앞섰다. 하지만 MBC 드라마 '여자를 울려'는 따라잡지 못했다.



20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밤 방송한 KBS2 코미디프로그램 '개그콘서트'는 13.5%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 12.6%에 비해 0.9%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진세연이 유민상, 송병철, 김지민 등과 함께 '나는 킬러다' 코너에 출연해 섹시한 모습으로 청중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MBC '여자를 울려'와 SBS '웃찾사'는 각각 18.4%, 5.9%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진세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