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닝맨 유병재, 개리 성대모사로 안방 초토화… "길 성대모사는 잘했으면서?"

런닝맨 유병재 [사진 SBS 방송 캡처]




런닝맨 유병재, 개리 성대모사로 안방 초토화… 나오는 곳마다 ‘빵빵’



방송작가 유병재(27)가 리쌍 성대모사를 선보여 화제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런닝맨-대세남의 그때 그곳’ 특집에는 장수원, 손호준, 강균성, 유병재, 홍종현 등 최근 ‘예능 대세’들이 출연해 유쾌한 예능감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파주 헤이리 마을에서 노래대결을 펼쳤다. 특히 유병재는 리쌍의 ‘러쉬’를 선곡해 리쌍의 길과 개리, 객원 보컬 정인까지 세 사람의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초반에 유병재는 길 특유의 목소리를 비슷하게 따라해 주목을 끌었지만 개리의 랩 파트에 들어서자 이상한 소리로 성대모사를 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에 개리는 “너도 나 놀리려고 그러지?”라고 폭발하며 유병재에게 헤드락을 걸어 웃음을 주었다.



한편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10분에 방송된다.



런닝맨에 출연한 유병재의 활약을 접한 네티즌들은 “런닝맨 유병재, 역시 대세남”, “런닝맨 유병재, 예상치 못한 성대모사에 빵 터졌다”, “런닝맨 유병재, 하는 것마다 웃기네”, “런닝맨 유병재, 식스맨 후보의 위용”, “런닝맨 유병재, 너무 좋다 흥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런닝맨 유병재 [사진 SBS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