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승환·이진아, 안테나뮤직 行 선택…"20년후에도 행복하게 음악할 곳"



‘K팝스타4’의 정승환과 이진아가 유희열이 프로듀서로 있는 안테나뮤직의 품으로 갔다.



지난 19일 오후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4’(이하 ‘K팝스타4’) 스페셜 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K팝스타4’에서 제작진은 정승환과 이진아에게 각각 희망하는 기획사를 질문했다. 우승자에게만 기획사를 선택할 수 있는 기존 룰에서 벗어나 각각 2·3위를 차지한 정승환과 이진아에게도 소속사 결정권을 준 것.



이에 정승환과 이진아는 유희열 소속의 안테나뮤직을 원한다고 답했다.



정승환은 “앞으로 10년, 20년 후에도 행복하게 음악을 할 수 있는 곳이 어디일까 생각했다”며 안테나뮤직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이후 정승환과 이진아는 안테나뮤직을 방문했다. 이에 안테나 뮤직 소속사 대표는 “이진아, 정승환이 안테나뮤직에 오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고 이에 두 사람과 계약을 확정했다”고 설명했다.



정승환 이진아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승환 이진아, 어울리는 소속사로 갔군” “정승환 이진아, 정식 데뷔 기다리고 있어요” “정승환 이진아, 앞으로도 좋은 노래 부탁” “정승환 이진아, 유희열과 잘 어울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K팝스타4’에서는 케이티김이 최종 우승을 차지, 소속사로 YG엔터테인먼트를 선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정승환 이진아’ [사진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4’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