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무성 “이상규 재보선 사퇴, 옳지 못한 일”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20일 옛 통합진보당 소속 이상규 전 의원이 서울 관악을 보궐선거에 출마했다가 전격 사퇴한데 대해 “장난도 아니고, 참 옳지 못한 일”이라고 비판했다. 김 대표는 이날 관악을 보선 유세후 기자들과 만나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나온 사람이 출마했다가 사퇴했다가, 참 장난도 아니고 그러면 안된다”며 “다른 당과 후보 단일화로 가면 과거 전례를 또 밟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를 비롯한 새누리당 지도부는 이 날 관악구에서 선거대책회의를 열고 ‘성완종 리스트’파문에 대해 적극 대응했다. 김 대표는 “필요하면 언제든지 특검하겠다”는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이후 김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이 ‘성완종 리스트’ 파문으로 논란의 중심에 선 이완구 국무총리에 대한 해임건의안 제출을 거론하는 데 대해선 “국정을 불안정하게 만드는 것은 옳지 못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유승민 원내대표는 의원총회 소집 여부와 관련해 “야당이 해임건의안을 내면 의총을 소집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