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정호, 메이저리그 데뷔 첫 득점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첫 득점을 올렸다.



강정호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벌어진 2015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서 6회말 대주자로 출전, 1득점 1볼넷을 기록했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그대로 0.100이다.



7번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한 조디 머서가 6회 상대 선발 맷 가르자의 직구에 몸을 맞아 부상을 당해 강정호가 대주자로 나갔다. 1루에 나간 강정호는 투수 폭투를 틈 타 2루에 갔고, 크리스 스튜어트의 좌전 적시타 때 득점을 올렸다. 메이저리그 데뷔 첫 득점이다. 8회 타석에서는 상대 구원 투수 마이클 블레이젝을 상대로 스트레이트 볼넷을 골라냈다.



피츠버그는 5-2로 이겨 밀워키와의 3연전을 싹쓸이했다. 3연승을 달린 피츠버그는 6승째(6패)를 따내 승률을 5할로 끌어올렸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