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병훈 기파랑 대표, 10주년 행사

안병훈(77·사진) 도서출판 기파랑 대표는 18일 오후 서울 동숭동 샘터빌딩에서 기파랑 창립 10주년 기념 행사를 열었다. 조선일보 대표이사 부사장을 지낸 안 대표는 “신문사에 있을 때 경쟁 신문과 매일 매시간 싸워서 이기고 질 때의 성취감과 좌절감이 있었지만 신문은 매일 생겼다가 사라지는 허망함도 있었다”며 “반면 책은 지속해서 남아 있고, 좋은 글을 받아 정성껏 만든 뒤 처음 책을 집어 들었을 때의 느낌도 좋다”고 말했다.

 기파랑이 그간 펴낸 책은 『우에노 역 공원 출구』 『남로당』 『건국 대통령 이승만의 생애』 『항일 민족 언론인 양기탁』 등 238종, 총 243권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인호 KBS 이사장, 윤주영 전 문화공보부 장관, 공노명 전 외무부장관, 김대중 조선일보 고문, 문창극 전 중앙일보 주필, 류근일 전 조선일보 주필, 고학용 전 한국언론재단 이사장,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 이성준 ABC협회회장, 신영무 전 대한변협회장, 김효재 전 청와대 정무수석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