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우여 "대학 인문학 진흥에 2000억 지원"

교육부가 대학의 인문학 진흥을 위해 내년부터 2000억원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9일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언론 인터뷰에서 “교육부가 인문학과 기초학문 강화를 위해 2000억원 이상을 추가 지원하려 한다”고 밝혔다.



교육부가 6월 중 발표할 예정인 인문학 진흥 종합방안의 일환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인문대 및 기초교양 분야가 주요 지원 대상”이라며 “연구자 개인에 맞춰 지원하던 과거 사업과 달리 인문계열학과의 특성화 노력, 학생의 선택권과 경쟁력 확대를 돕기 위한 학사개편 노력에 초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교육부는 올해 지원 대상의 범위, 선정 기준 등을 정하고, 내년부터 예산 지원에 들어간다. 교육부에선 인문학, 기초학문 분야 연구자와 관련 학과가 많은 지역거점 국ㆍ공립대들이 상대적으로 많은 혜택을 입을 것으로 내다봤다.



천인성 기자 guch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