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병상의 황우석 교수





서울대 황우석 교수가 7일 오전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지난달 24일 연구원의 난자 제공에 대해 사과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칩거한 지 13일 만이다. 서울대병원 측은 황 교수가 극심한 피로와 수면장애, 스트레스로 인한 탈진으로 건강이 악화됐다고 밝혔다.



사진공동취재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