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이훈 "헬스클럽 사업 실패…10억 손해" 충격







라디오스타 이훈 "헬스클럽 사업 실패…10억 손해" 충격



 

이훈이 사업실패로 10~50억 손해를 봤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배우 이훈은 4월 1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헬스클럽 사업 실패로 힘든 시기를 보낸 것을 고백했다.



이날 MC들은 “이훈이 헬스클럽을 사업을 실패했다”고 밝혔고, 이훈은 “힘들 때 김구라가 위로를 많이 해줬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이훈은 사업실패 후 금전적인 손해에 대해 “10억 이상이다”고 털어놨다. 이에 MC 김구라는 “10억~50억 사이다”고 자세하게 전해 모두를 더욱 충격에 빠뜨렸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는 ‘앵그리피플- 화가 난다’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김흥국·배우 김부선·배우 이훈·제국의 아이들 황광희가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훈’[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