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립공원 대피소 야영장 봄철 성수기 예약도 추첨제로

국립공원관리공단은 봄철 성수기(5월 17일~6월 15일) 동안 국립공원 야영장과 대피소의 예약 방식을 선착순에서 추첨제로 전환한다고 16일 밝혔다. 지금까지 추첨 예약은 여름과 가을 성수기에만 실시했다. 이번 봄철 예약은 오는 20일 오전 9시부터 27일 낮 12시까지 이뤄지며 27일 오후 6시에 추첨 결과를 발표한다.



예약대상은 11개 대피소 898석과 23개 야영장 1676동이다. 예약기간 내 한 사람이 최대 대피소 두 곳, 야영장 두 곳에 대해 신청 가능하지만 동일 날짜에 중복 신청할 수는 없다. 예약이 없거나 취소된 잔여석은 다음달 6일과 15일 두 차례 선착순으로 예약을 받는다.



강찬수 기자 envirep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