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리♥최자, 후암동에서 팔짱 끼고 심야 데이트…'여전히 달달'

설리♡최자, 최자 지갑


다이나믹 듀오 최자와 f(x) 멤버 설리 커플의 심야 데이트가 포착됐다. 16일 한 매체는 "최자와 설리가 지난 15일 밤 서울 용산구 후암동 일대에서 데이트를 즐겼다"며 두 사람의 뒷모습을 찍은 사진과 함께 보도했다.



매체는 "최자와 설리는 지인 한 명을 앞세워 걸었지만, 얼굴을 가리지 않아 멀리서도 알아볼 수 있었다"고 전했다. 공개된 데이트 사진 속 설리는 롱가디건에 스키니진, 운동화를 신은 편안한 차림으로 최자의 팔짱을 꼭 끼고 걷고 있는 모습. 두 사람은 여느 연인들과 다를 바 없이 다정하게 데이트를 즐기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설리♡최자


설리는 같은날 오전 발리에서 한 패션잡지 화보 촬영을 마치고 귀국해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이날 귀국 직후 남자친구를 가장 먼저 만난 것으로 보인다.



설리와 최자는 지난해 8월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설리 최자'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