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은 어쩌다가 이렇게 됐나…비만으로 인한 합병증까지 '충격'

이재은 [사진 JTBC]


이재은이 달라진 모습으로 근황을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재은은 최근 진행된 종합편성채널 JTBC '건강의 품격'에서 건강을 진단하는 시간을 가졌다.



'건강의 품격'에 등장한 이재은은 예전의 모습과는 전혀 다른 모습이었다. 예전의 이재은은 음악방송 도중 재킷을 벗었다는 이유로 방송 정지를 받았을 만큼 날씬한 몸매에 풍만한 볼륨감을 자랑했었다.



그러나 관찰 카메라를 통해 공개된 이재은은 시도 때도 없이 사탕을 먹고 반찬을 짜게 먹는 등 자극적인 식습관에 길들여진 모습을 보였다. 또 소파에서 3시간 이상 떠나지 않는 모습으로 적은 운동량을 증명했다.



이재은은 이어진 건강검진에서 늘어난 체중 탓에 체지방률과 피하지방, 복부지방, 내장지방이 모두 높게 나타났고 전체적인 관리가 시급하다는 결론이 나왔다.



또 비만으로 인한 합병증으로 지방간, 동맥경화 모두 초기 판정을 받았으며, 콜레스테롤 수치가 정상 범위를 넘어 고지혈증의 위험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뿐만 아니라 갑상선과 난소에서 많은 물혹이 발견 돼 남편은 물론 MC들까지 충격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이재은이 등장하는 '건강의 품격'은 12일 오전 7시30분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재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