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 홀로 해외여행지 2위는 오사카, 1위는 어디?…일본으로 간 까닭은?

나 홀로 해외여행지

나 홀로 해외여행지 1·2위가 모두 일본…

나 홀로 해외여행지 1위가 일본 도쿄로 밝혀졌다. 한 여행사 사이트는 작년 1월부터 올해 3월까지 전세계 호텔에 혼자 체크인한 여행객의 연령과 성별을 분석한 결과, ‘나 홀로 해외여행지 1위’ 지역은 일본 도쿄(18%)로 조사됐다고 9일 밝혔다. 나 홀로 해외여행지 1위 조사 결과 일본 오사카가 13%로 2위였고, 홍콩이 7%로 그 뒤를 이었다. 상위 20개 도시가 전체의 72%를 차지했다.

나 홀로 해외여행지 1위

특히나 홀로 해외여행지 20위 이내에 일본 주요 도시 6곳이 포함된 것은 최근 엔저 현상으로 여행비용이 저렴해졌기 때문이며 일본의 다양한 볼거리와 익숙하게 형성된 1인 문화도 ‘나 홀로 해외 여행지 1위’에 등극하는데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나 홀로 해외여행지 상위 순위에 홍콩, 태국 방콕, 싱가포르, 타이베이 등이 들어간 것은 나 홀로 해외여행객은 휴양을 즐기기보다는 쇼핑이 편리하고 교통·숙박시설·치안이 좋은 여행지를 선호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인터파크투어는 설명했다. 나 홀로 해외여행지 순위에 서울은 20위권에도 들지 못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나 홀로 해외여행지 1위’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