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 여친 부모 살해 20대 사형 선고

  사귀던 여자친구의 부모를 살해한 20대에게 법원이 1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사형을 선고했다.

대구고법 제1형사부는 9일 살인 혐의로 구속 기소된 장모(25)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사형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잔혹하게 범행을 저질러 극형이 불가피하다는 게 재판부의 판단이다.

장씨는 지난해 5월 대구시 달서구 전 여자친구의 아파트에 찾아간 뒤 여자친구의 부모를 미리 준비해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다. 이어 집에 들어오는 전 여자친구를 감금하고 폭행했다. 장씨의 시선을 피해 아파트 베란다에서 뛰어내린 전 여자친구는 다리와 허벅지 등을 크게 다쳤다.

대구=김윤호 기자 youknow@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