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손흥민 결장' 레버쿠젠, DFB 포칼 4강 진출 실패

  손흥민(23)의 소속팀 레버쿠젠이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4강 진출에 실패했다.

레버쿠젠은 9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의 바이 아레나에서 열린 바이에른 뮌헨과의 2014~2015 DFB 포칼 8강전에서 정규시간과 연장전을 0-0으로 마친 뒤 승부차기에서 3-5로 석패했다. 양 팀은 전후반 90분과 연장전 30분동안 무득점으로 경기를 마친 뒤, 승부차기에서 승부가 갈렸다. 레버쿠젠의 첫번째 키커 요십 드리미치가 찬 슛이 바이에른 뮌헨의 수문장 마누엘 노이어에게 막힌 반면 바이에른 뮌헨은 5명 키커 전원이 골을 넣었다.

이날 손흥민은 출전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그는 지난해 10월 FC마그데부르크(4부 리그)와의 대회 32강전에서 상대 선수를 발로 걷어차 퇴장을 당했다. 이로 인해 3경기 출전정지 징계(포칼에만 적용)를 받았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