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날씨] 내일도 빗방울…비 그치면 화창한 봄

[앵커]

청명이라는 절기명이 무색하게 오늘(5일) 하루 종일 비가 오락가락 했습니다. 그래도 메말랐던 땅을 적시는 고마운 단비였습니다. 비가 그치고 나면 이번 주 내내 완연한 봄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이유정 기자입니다.

[기자]

식목일인 오늘, 꽃과 나무를 촉촉하게 적시는 비가 전국에 내렸습니다.

궂은 날씨 속에서도 많은 시민들이 벚꽃을 보기 위해 우산을 쓰고 여의도 윤중로를 찾았습니다.

오늘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서울과 경기도는 낮 한때 비가 조금씩 내렸습니다.

덕분에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으로 대기질은 깨끗한 상태를 유지했습니다.

비는 저녁에 잠시 그쳤다 남쪽 지방을 시작으로 다시 시작될 예정이어서 출근 길 우산 챙기셔야겠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전라남도와 경상남도 5~10㎜, 제주도는 10~40㎜, 서울을 포함한 그밖의 지방은 5㎜에 그쳐 해갈에는 미치지 못할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9도, 부산 10도, 대전 10도, 광주 12도 등이며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부산 14도, 대전 10도, 광주 15도 등이 예상됩니다.

주 초 비가 그치고 나면, 남해안과 제주도를 제외한 대부분의 지방에서 별다른 비소식 없이 완연한 봄 날씨가 한동안 펼쳐질 것으로 보입니다.

JTBC 핫클릭

[카드뉴스] 봄비 내리는 저녁, 뉴스룸에 울려펴진 '광화문연가'척추 건강 지켜주는 식품, 토마토…다이어트 돕고 영양소 풍부달빛을 품은 창덕궁의 밤…환상적인 야경에 빠지다스트레스 중독 급증, 스마트기기도 한 몫?진해군항제 개막…벚꽃 절정 시기와 또 다른 볼거리는?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