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충북 청주에서 제자 성추행 교사 잇따라 구속

충북 청주에서 제자를 성추행 한 현직 중·고교 교사가 잇따라 구속됐다.

충북지방경찰청은 3일 충북 청주시의 한 중학교 교사 A씨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진학담당 교사였던 A씨는 지난해 4월 여학생들과 상담을 하는 과정에서 ‘명찰이 삐뚤어졌다’는 이유로 가슴을 만지는 등 학생 수 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상담실 안에서 음란물을 보다 학생들에게 발각되기도 했다.

경찰은 청주의 한 고등학교 교사 B씨도 같은 혐의로 구속했다. B씨는 최근 학교 강당에서 체육수업을 하던 중 여학생들에게 “몸매가 좋다”는 말을 자주 하는 등 성적 수치심을 일으킬 수 있는 발언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 자신의 자리에 앉아있는 여학생 2명을 쫓아내며 엉덩이를 만진 혐의도 받고 있다. 이들은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청주=최종권 기자 choig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