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희망의 씨앗 되겠습니다”


2일 BNK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상추·깻잎 씨앗 20만 봉지를 무료로 나눠주는 ‘희망의 씨앗 나누기 행사’를 열었다. 부산·경남·울산의 각 점포에서 성세환 회장 등 전 직원 7000여 명이 참여했다. ‘지역에 희망의 씨앗이 되는 금융사로 새롭게 태어나겠다’는 각오를 다지는 행사다.

송봉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