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심은하, 한가인 '청순계보' 이을까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이 비주얼 폭발하는 드라마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SBS 새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극본 이희명 / 연출 백수찬)의 방송 기대감을 높이는 동시에 박유천과 닮은꼴 남매 케미를 과시하는 사진으로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것.



2일 싸이더스HQ 공식 트위터에는 "바로 어제! 많은 기대감과 함께 시작한 SBS '냄새를 보는 소녀' 본방 사수 하셨나요? 오늘은 비쥬얼 폭발하는 무각-은설 남매의 투샷을 조금 더 보실 수 있으니 오늘도 다 함께 본방 사수 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현장 김소현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사진 싸이더스HQ 트위터]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 박유천과 닮은꼴 남매케미 '비주얼 폭발'

공개된 사진 속 김소현은 말끔한 교복과 리본 머리띠로 청순한 학생의 모습을 어필하고 있는가 하면, 드라마 대본을 손에 쥔 채 해사한 미소를 가득 내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또, 촬영을 기다리며 의자에 다소곳이 앉아 스틸 카메라를 향해 귀여움 가득한 브이 포즈를 취하는 등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




특히, 극중 오빠로 함께 출연하는 박유천과 아쿠아리움 수조를 배경으로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은 다정다감하면서도 닮은꼴 남매의 케미를 과시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박유천이 들어가있는 수족관을 지긋이 바라보며 얼굴 가득 웃음을 지으며 '오빠 바보' 모습을 선보여 보는 이들을 설레이게 만들고 있다.



극중 김소현은 주인공 박유천의 하나뿐인 여동생 최은설로 분해 사건의 원인이 되어 극에 긴장감을 한층 불러 있는 동시에 새로운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가 하면, 지난 1일(수) 방송된 1회 보다 많은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냄새를 보는 소녀' 3년 전 발생한 바코드 살인사건으로 여동생을 잃고 감각을 느낄 수 없게 된 남자와 같은 사건으로 부모를 잃고 냄새를 볼 수 있게 된 여자의 이야기다.김소현과 함께 박유천, 신세경, 남궁민, 윤진서 등이 출연하는 SBS 새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는 2일(오늘) 밤 10시 2회가 방송된다.



한편 김소현은 SBS '강심장’에 출연해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당시 김유정을 언급한 바 있다. 김소현은 “극 중에서 여진구 오빠도 유정이를 좋아하고 이민호 오빠와 임시완 오빠도 유정이를 좋아했다”며 “나는 사랑받는 신이 없어서 외롭게 느껴질 때도 있었다”고 밝혔다. 김소현은 이어 “여진구 오빠가 어깨를 치고 지나가는 신이 있었는데 순간적으로 김유정이 여진구 오빠의 사랑을 받는다는 생각에 비참하고 화가 났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덧붙여 김소현은 “때문에 굳이 연기 노력 없이 김유정을 미워하는 연기를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소현은 또한 “실제로 내게 달린 악플을 보니 기분이 이상했지만, 악역을 잘 소화한 것 같아 웃으면서 악플을 읽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냄새를 보는 소녀' 김소현[사진 싸이더스HQ 트위터·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