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드 개발사 록히드 마틴 "한국 정부에 사드 정보 제공"

록히드 마틴 [사진 중앙 포토]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 개발사인 미국의 록히드 마틴이 우리 정부에 사드 관련 정보를 제공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사드의 한반도 배치가 결정되고 한국 정부가 비용을 부담할 경우에 대비해 미국 측이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뉴욕타임스는 최근 아시아·태평양지역 인터넷판 기사에서 록히드마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록히드마틴이 한국과 미국 정부에 사드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록히드마틴에서 국외 항공·미사일 사업 개발 부문을 총괄하는 댄 가르시아 수석 책임자는 “(한국 정부가) 사드 시스템을 사들일 가능성에 대비해 미국과 한국 정부에 관련 정보를 제공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해석 여부에 따라 한국과 미국 양국이 어떤 형태로든 사드 문제를 심도 있게 논의하고 있다는 의미도 될 수 있어 주목된다.

이와 관련해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진 애슈턴 카터 미 국방부 장관이 방한 기간 한민구 국방부 장관과 사드의 주한미군 배치 문제를 논의할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현재까지 국방부는 이번 한미 국방장관 회담 의제에 사드 배치 문제는 포함되지 않는다는 입장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