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트에서 장을 볼 때 돈을 아낄 수 있는 꿀팁 7가지


장을 본 후 지갑 속 영수증을 보며 한숨 쉰 경험이 있을 것이다. 꼭 사야할 물건이면 어쩔 수 없지만, 과소비 후의 허탈함은 이루 말로 할 수 없다. 줄줄 새는 생활비가 아깝다면 비즈니스 인사이더에서 제시하는 ‘마트에서 장 볼 때 절약하는 방법 7가지’를 참고하자.

1. 바구니 대신 카트를 끌자
쇼핑카트가 바구니보다 더 크다. 때문에 카트를 끌며 장을 보면 과소비하기 쉽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사실은 그 반대다. 바구니를 들고 장을 볼 경우 빨리 바구니를 내려놓고 싶다는 생각에 물건을 신중히 고르지 않아 오히려 과소비하기 쉽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신중한 가격비교와 합리적인 쇼핑을 위해선 바구니보다 쇼핑 카트가 낫다.

2. 배고플 때 장 보는 것은 피하자
다이어트와도 연관된 팁이다. 배고플 때 식료품 코너를 지나면 평소엔 거들떠보지도 않던 음식마저 산해진미로 보인다. 하지만 이미 배가 부른 상태에서 쇼핑을 한다면 딱 필요한 식료품만 사게 된다.

3. 쿠폰·포인트 제도를 무시하지 말자
결제 시 “적립해드릴까요?”라는 계산원의 말을 흘려듣지 말자. 처음에는 회원가입이 귀찮더라도 포인트가 조금씩 쌓이면 ‘티끌 모아 태산’을 실감할 수 있다. 전단지에 붙은 할인 쿠폰과 모바일로 날아온 쿠폰도 놓치지 말자.

4. 구매할 물건의 목록을 미리 적어가자
가장 고전적인 방법이지만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기도 하다. 리스트에 적힌 물건만 쏙쏙 골라 사면 자연스럽게 과소비를 줄일 수 있다.

5. 의미 없이 마트 곳곳을 탐색하지 말자
장보기는 생각보다 재미있는 일이다. 마트 곳곳에 있는 물건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소비를 유혹하는 상품들에 현혹되기 쉽다. 마트 구경은 과소비로 연결되기 쉬우니 조심하자.

6. 계절에 맞는 식료품을 사자
하우스 재배의 발달로 겨울철에도 다양한 과일과 채소를 맛볼 수 있다. 하지만 제철 식료품을 사는 것이 상대적으로 가격도 쌀 뿐만 아니라 맛과 영양적인 측면에서도 좋다.

7. 가격 비교는 철저히, 행사 상품도 놓치지 말자
내용물이 같다고 해서 가격까지 똑같지는 않다. 자세히 훑어보면 브랜드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이니 꼼꼼한 가격비교가 필요하다. 또 신제품의 경우 1+1 행사나 사은품 증정 프로모션도 많이 진행하니 고집하는 브랜드가 있는 게 아니라면 신제품에도 도전해보자.


김지향 인턴기자 kim.jihyang@joongang.co.kr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