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8일 대전 야구장서 '미생의 날' 행사

프로야구 경기 사상 처음으로 바둑 프로기사가 참여하는 행사가 열린다. 오는 8일 오후 6시30분부터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 대 LG 트윈스 경기에서 조훈현·이창호 9단 등 스타 프로기사들이 ‘미생의 날’을 응원한다. ‘이글스 프로모션 데이’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날 행사에서 조훈현(사진) 9단은 직접 시구를 할 예정이다. 또 이창호 9단을 비롯한 한국기원 소속 국가대표 선수단이 행사장을 찾아 바둑을 홍보한다. 이날 경기장을 찾는 야구팬들에게는 조훈현 9단의 휘호 합죽선 500점이 선착순 지급된다.

정아람 기자

▶ [바둑] 기사 더 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