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 정보국장 “북,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 배치 임박”

북한이 미국 본토를 직접 공격할 수 있는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인 KN-08의 배치 절차에 들어갔다는 미국 정보당국의 공식 평가가 나왔다.

미국 정보기구를 총괄하는 국가정보국(ODNI:Office of Director of National Intelligence)의 제임스 클래퍼 국장은 지난 25일(현지시간) 열린 하원 세출위원회 국방분과위에 제출한 서면 증언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밝혔다고 워싱턴 소식통이 28일 전했다.







클래퍼 국장은 서면 증언에서 “북한은 미국에 직접적 위협이 될 수 있는 장거리 핵탑재 미사일 개발에 주력하면서 두 차례 KN-08을 선보였다”며 “북한이 아직 발사실험을 하지 않았지만 이미 KN-08 배치를 위한 초기 수순을 밝고 있다고 평가한다”고 밝혔다. 북한의 KN-08 배치 가능성에 대해 미국 정보당국의 공식적 평가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북한이 2013년 정전협정 기념 열병식 때 선보인 KN-08은 최대 사거리가 1만2000㎞로 미국 본토가 사정권에 들어간다.



신경진 기자 shin.kyung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